진천소방서, 1회용품 사용근절문화 확산 앞장
진천소방서, 1회용품 사용근절문화 확산 앞장
  • 송창희 기자
  • 승인 2020.06.02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천소방서가 자원 순환 사회 형성에 기여하기 위해 '1회용품은 줄이고 재활용품은 늘리고' 운동을 추진한다. / 진천소방서 제공
진천소방서가 자원 순환 사회 형성에 기여하기 위해 '1회용품은 줄이고 재활용품은 늘리고' 운동을 추진한다. / 진천소방서 제공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진천소방서(서장 송정호)는 1회용품 사용근절문화 확산 및 사용 저감 실천을 통해 자원 순환 사회 형성에 기여하기 위해 '1회용품은 줄이고 재활용품은 늘리고'운동을 시작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1회용품 줄이기 고고(GOGO) 운동은 1회용품을 줄이는 것에 그치지 않고, 재활용품 사용을 늘려 쓰레기 배출 자체를 적극 감량 하는 것을 목표로 추진하며 쓰레기 처리비 절약을 통해 예산 절감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이에 따라 진천소방서는 ▶사무실에서 다회용컵(머그컵, 텀블러) 사용 의무화 ▶ 부서별 1회용품 구입 금지 ▶각종 회의·행사시 다회용품 사용 및 대용량 음료수 제공 ▶ 사무용품 구매 시 재생 복사 용지 등 재활용제품 우선 구매 ▶ 부서별 재활용품 분리배출 책임자 지정, 상시관리 등을 추진한다.

송정호 서장은 "무분별한 1회용품 사용은 곧 우리 안전의 위협과 직결된다"면서 "소방서에서부터 '1회용품은 줄이고, 재활용품은 늘리는 작은 생활의 변화를 일으켜 1회용품 줄이기 운동에 앞장 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