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대, Grand ICT연구센터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
충북대, Grand ICT연구센터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
  • 장병갑 기자
  • 승인 2020.06.02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재양성·지능화 혁신 연구지원 등 연간 20억씩 최대 8년간

[중부매일 장병갑 기자] 충북대학교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지역 정보통신기술(ICT) 인재 육성 및 지능화 혁신 사업 'Grand ICT 연구센터 지원사업(G-ICT 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변재일 의원
변재일 의원


2일 변재일 의원(더불어민주당, 청주 청원)에 따르면 과기부 G-ICT 사업에 충북대가 선정돼 연간 20억씩 최대 8년간 지원받게 됐다.


G-ICT 사업은 현장 이해도가 높은 재직자를 대상으로 ▶지능화 혁신 교육과정 운영 ▶지능화 혁신연구 수행 등을 통해 지역 ICT 인재를 양성하는 것이다.

이를 통해 지역산업의 지능화 혁신을 견인하는 것을 주요 내용이다.

지원기간은 최대 8년(2+4+2)이며 중간평가를 통해 계속지원 여부를 결정하게 된다.

지원규모는 연간 20억원이며 1년차에 10억원이 지원될 예정이다.

충북대는 지역산업 연계 석사 학위과정을 운영하게 된다.

재정여건이 어려운 중소·중견기업 재직자를 대상으로 등록금의 90%(1천만원 한도, 중견기업은 80%)를 정부가 지원하며, 교육 품질 확보와 안정적 사업운영을 위해 연 20명 정도로 선발·운영한다.

변재일 의원은 "고학력 우수 인력들의 수도권 집중으로 지역은 항상 인재 부족에 시달리고 있다"며 "G-ICT 사업을 통해 실제 지역산업 수요에 꼭 맞는 ICT혁신인재를 효과적으로 양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최근 청주가 방사광가속기를 유치하면서 앞으로 지역의 인재 수요가 많아지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