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근 후 상가화재 초기 진화한 배수열 소방관
퇴근 후 상가화재 초기 진화한 배수열 소방관
  • 신동빈 기자
  • 승인 2020.06.03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열 소방관
배수열 소방관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퇴근 후 화재현장을 목격하고 진화작업에 나선 소방관이 화제다.

주인공은 올해 3월 신규 임용된 청주동부소방서 배수열 소방관이다, 배 소방관은 지난 2일 오후 10시 30분께 상당구 용암동의 한 상가에서 불이 난 것을 목격하고 현장으로 달려가 주민들을 대피시켰다. 이후 그는 소화기 3개와 물소화기를 이용해 불을 껐다. 119가 도착한 후에도 배 소방관은 동료들과 함께 했다. 배 소방관의 빠른 초동조치로 화재는 15분여 만에 진압됐다.

배 소방관은 "주민 모두가 안전하게 대피해 다행이다"이라며 "소방관으로서 당연한 일을 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