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제 14회 향토방위군 추념제' 개최
괴산군 '제 14회 향토방위군 추념제' 개최
  • 서인석 기자
  • 승인 2020.06.06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괴산군은 5일 칠성면 사평리 '괴산군 향토방위용사 전적비'에서 이차영 괴산군수, 신동운 괴산군의회 의장, 윤남진 도의원, 박병은 충북북부보훈지청 보훈과장, 지역 기관·단체장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14회 괴산군 향토방위군 추념제'를 개최했다./괴산군 제공
괴산군은 5일 칠성면 사평리 '괴산군 향토방위용사 전적비'에서 이차영 괴산군수, 신동운 괴산군의회 의장, 윤남진 도의원, 박병은 충북북부보훈지청 보훈과장, 지역 기관·단체장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14회 괴산군 향토방위군 추념제'를 개최했다./괴산군 제공

[중부매일 서인석 기자] 괴산군은 5일 칠성면 사평리에 위치한 괴산군 향토방위용사 전적비에서 '14회 괴산군 향토방위군 추념제'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참전용사 유가족을 비롯해 이차영 괴산군수, 신동운 괴산군의회 의장, 윤남진 도의원, 박병은 충북북부보훈지청 보훈과장, 지역 기관·단체장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특히, 군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참여인원과 행사내용 등을 대폭 축소해 추념제를 진행했다.

묵념으로 시작된 추념제는 헌화, 이차영 군수와 김병준 향토방위용사 유족회장의 추념사 및 추모사, 헌시 낭독, 현충일 노래 제창 등의 순으로 이어졌다.

이차영 군수는 "조국과 내 고장을 지키기 위해 고귀한 생명을 아낌없이 바치신 순국선열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받들어 국가유공자와 보훈가족 예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향토방위군 추념제는 지난 1950년 6.25 전쟁을 전후해 무장공비와 북한군 등으로부터 내 고장과 가족, 이웃을 지키기 위해 스스로 전투에 참여, 많은 전공을 세우다 순국한 향토방위용사들의 넋을 기리기 위한 행사다. 지난 2007년 칠성면 사평리에 괴산군 향토방위용사 전적비가 세워졌으며 이 비에는 전몰용사와 유공자 등 288명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