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문화관 개방 10주년 기념 '숲속 아트 페스티벌'
충북문화관 개방 10주년 기념 '숲속 아트 페스티벌'
  • 김미정 기자
  • 승인 2020.06.22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27일부터 7월 4일 다양한 문화예술행사 마련
충북도지사 관사 개방 10주년 기념 '숲속 아트 페스티벌' 포스터
충북도지사 관사 개방 10주년 기념 '숲속 아트 페스티벌' 포스터

[중부매일 김미정 기자] 충북도지사 관사 도민개방 10주년을 맞아 충북도와 충북문화재단은 오는 27일부터 7월 4일까지 충북문화관 일원에서 '숲속 아트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도지사 관사는 1939년 건립돼 71년간 1~32대 도지사 관사로 사용되다가 2010년 7월 민선 5기 이시종 도지사가 취임하면서 개방돼 '충북문화관'으로 탈바꿈했다.

충북도지사 구 관사를 리모델링한 '문화의 집'. / 충북문화관 제공
충북도지사 구 관사를 리모델링한 '문화의 집'. / 충북문화관 제공

이 기간동안 충북문화관 내 숲속갤러리에서 충북여성미술작가 전시가 열리고 '도민의 품으로 작품 한 점'의 주제로 미술장터가 열려 청년예술가의 미술작품을 구입할 수 있다. 사전 예약제로 운영되는 '대성로 122 문화유산 이야기' 탐방은 충북문화관~청주향교~당산공원(당산토성)~제수변~우리예능원으로 이어지는 대성로 122번길의 다양한 문화유산을 둘러보며 숲길 산책을 즐길 수 있다.기행사기간동안에는 밤 9시까지 개방하는데 야간행사로 7월 1일 숲속인문학카페 '김동훈의 브랜드 인문학 강좌', 7월 2~3일 숲속콘서트 '시네마천국, 영아티스트 콘서트'가 마련된다. 이외에 버스킹공연, 어린이와 가족단위 대상 생태체험 문화행사, 초상화와 캐리커쳐를 무료로 그려주는 '그림이 있는 언덕' 이벤트 등이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