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마을만들기 지원센터 운영 본격화
당진시, 마을만들기 지원센터 운영 본격화
  • 이희득 기자
  • 승인 2020.06.30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희득 기자] 당진시는 마을만들기의 전문적이고 지속적인 지원을 위한 '당진시 마을만들기 지원센터'를 설립,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시는 30일 당진 읍내동 원도심 내 주민커뮤니티센터 건물에서 당진시 마을만들기지원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김홍장 시장, 어기구 국회의원을 비롯해 마을리더 및 활동가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주민커뮤니티센터 4층에 마련된 마을만들기 지원센터는 사무국장 1명과 함께 팀원 2명으로 총 3명으로 구성됐다.

마을만들기 지원센터는 도시재생 지원센터와 같은 건물을 사용함으로써 앞으로도 정보교류 및 협업이 가능하리라 기대된다.

마을만들기 지원센터는 관련 시책 발굴과 다양한 교육프로그램 개발 보급, 대내외 협력시스템 구축, 홍보 등 행정과 마을현장을 연결하는 조력자로서의 기능을 수행하게 된다.

박병선 공동체새마을과장은 "앞으로 다양한 중간지원조직과 긴밀한 연계를 통해 농어촌지역발전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원센터 활동지원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