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활력 회복…충북도, 우리마을 뉴딜사업 본격 추진
경제활력 회복…충북도, 우리마을 뉴딜사업 본격 추진
  • 장병갑 기자
  • 승인 2020.07.02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SOC·환경개선, 주민복지·소득증대 등 3천626개 사업 발굴·선정

[중부매일 장병갑 기자] 충북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침체된 지역경제 획복을 위해 충북형 뉴딜사업의 하나인 '우리마을 뉴딜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충북도는 3일까지 51개 동(洞), 3천28개 리(里)를 대상으로 3천626개 사업을 확정해 각 시·군에 354억원의 사업비를 교부할 예정이다.

확정된 사업은 마을안길과 같은 생활 사회간접자본(SOC) 정비 등 생활 편익 분야가 1천969건으로 가장 많다.

이어 경로당·마을회관 정비 등 주민복지 분야 825건, 화재경보기·무인 택배함 설치 등 디지털 분야 359건, 꽃길·공원 조성 등 환경개선 분야 335건, 저온 저장고 정비 등 소득증대 분야 69건, 기타 주민 생활 관련 68건 순이다.

지역별로는 청주 878건, 충주 461건, 음성 360건, 진천 343건, 괴산 297건, 제천 262건 등이다.

'우리마을 뉴딜사업'은 정부 뉴딜사업이 시행되기 전까지의 간극을 없애기 위한 사업으로 뉴딜정책의 핵심가치인 구제, 회복, 개혁 중 재정지출을 통한 경제회복에 초점을 맞춘 것이 핵심이다.

도는 기획관리실장을 단장으로 한 추진단(TF)을 구성해 지도·점검, 추진 자문 등에 나설 계획이다.

도는 오는 24일까지 사업을 추가 발굴하고, 모든 사업을 연내에 완료한다는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우리마을 뉴딜사업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경제위기에 숨통을 틀 수 있도록 하는데 의의가 있다"며 "침체된 지역경제를 회복하는 마중물이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