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서울시장 실종 신고…하루종일 연락두절
박원순 서울시장 실종 신고…하루종일 연락두절
  • 김홍민 기자
  • 승인 2020.07.09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원순 서울시장.
박원순 서울시장

[중부매일 김홍민 기자] 박원순 서울시장이 9일 연락 두절돼 딸로 추정되는 인물이 경찰에 실종 신고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경찰 등에 따르면 박 시장은 서울 성북구 인근에서 휴대전화 최종 기록이 남아 있으며, 경찰은 수색을 이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