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험한 곳에선 낚시금지
위험한 곳에선 낚시금지
  • 김용수 기자
  • 승인 2020.07.15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일원에 장맛비가 지나가고 비가 그친 15일 미호천 작천보에서 낚시꾼들이 통제선을 넘어가 낚시를 하고 있다. 낚시금지구역에서 불법어로행위를 할 경우 100만 원 이하의 과태료 처분을 받을 수 있다. / 김용수
청주일원에 장맛비가 지나가고 비가 그친 15일 미호천 작천보에서 낚시꾼들이 통제선을 넘어가 낚시를 하고 있다. 낚시금지구역에서 불법어로행위를 할 경우 100만 원 이하의 과태료 처분을 받을 수 있다. / 김용수

[중부매일 김용수 기자] 청주일원에 장맛비가 지나가고 비가 그친 15일 미호천 작천보에서 낚시꾼들이 통제선을 넘어가 낚시를 하고 있다. 낚시금지구역에서 불법어로행위를 할 경우 100만 원 이하의 과태료 처분을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