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민예총, 27회 민족예술제 축소 개최
청주민예총, 27회 민족예술제 축소 개최
  • 이지효 기자
  • 승인 2020.07.30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2일까지 동부창고 6동서 축소 진행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 청주민예총은 제27회 청주민족예술제를 31일부터 다음 달 2일까지 청주시 청원구 내덕동 문화제조창C 동부창고 6동에서 개최한다.

청주민예총이 주최하고 청주민족예술체추진위원회가 주관하는 이번 예술제는 '예술로 광대승천'이란 주제로 애초 지난 5월 열기로 했으나 코로나19로 축소 진행한다.

전통미술위원회, 청주민미협, 서예위원회 예술인들이 함께하는 기획 전시는 희로애락 속에 담긴 웃음을 광대승천으로 재해석해 침체한 상황을 이겨내자는 의미를 담았다.

전시공간에서 펼쳐지는 공연은 춤(만 사람의 걸음), 음악(밴드죠·감성밴드 파인트리), 전통음악(명인에게 듣는 국악이야기), 연극(엄마와 함께 보는 음악 연극), 풍물굿 한마당이다. 명인에게 듣는 국악이야기는 중요무형문화재 제46호 피리 정악 및 대취타 보유자인 정재국 명인의 피리 연주의 정수를 만날 수 있다.

동부창고 카페 C에서는 북콘서트와 시민체험 사진전이 진행된다. 이 행사에서는 방문객에게 화분을 나눠주고 즉석에서 사진 촬영과 전시가 이뤄진다.

올해 청주민족예술제 개막식과 기획전시 오픈식은 31일 오전 11시에 열린다.

행사는 무료 진행하지만,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관람 인원은 제한했다. 자세한 예술제 행사는 온라인을 통해 업로드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