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북부새마을금고, 코로나19 극복 위한 라면 기탁
천안북부새마을금고, 코로나19 극복 위한 라면 기탁
  • 송문용 기자
  • 승인 2020.08.01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북부새마을금고가 입장면에 라면 100박스를 기탁했다./천안시 제공
천안북부새마을금고가 입장면에 라면 100박스를 기탁했다./천안시 제공

[중부매일 송문용 기자]천안북부새마을금고(이사장 박용일)가 31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을 위해 입장면에 200만원 상당의 라면 100박스를 기탁했다.

매년 좀도리 운동을 통해 천안 북부지역에 생활용품, 이불, 라면 등을 기탁하며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해 오고 있는 천안북부새마을금고는 코로나19에 큰 타격을 받는 저소득층을 위해 이번 기탁을 진행하게 됐다고 밝혔다.

박용일 이사장은 "지역사회 금융기관으로서 어려울 때 지역주민들에게 힘이 되고 싶었다"며 "앞으로도 후원을 확대, 지속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홍승종 입장면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에게 소중하게 전달하겠다"고 답했다.

기탁 받은 라면은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입장면 행복키움지원단원들이 저소득 홀몸노인, 장애인, 한부모가정 등에 전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