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재일의원, 방사광가속기 개념연구 주요성과 보고 받아
변재일의원, 방사광가속기 개념연구 주요성과 보고 받아
  • 김홍민 기자
  • 승인 2020.08.04 17:4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변재일 의원(왼쪽)이 4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고인수 포항가속기연구소장과  오창 다목적방사광가속기의 추진방향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있다. / 변재일 의원실 제공
변재일 의원(왼쪽)이 4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고인수 포항가속기연구소장과 오창 다목적방사광가속기의 추진방향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있다. / 변재일 의원실 제공

〔중부매일 김홍민 기자〕변재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청주시 청원구)은 4일 포항가속기연구소(소장 고인수)로부터 오창 다목적방사광가속기 개념연구 주요성과를 보고받고 향후 추진방향에 대한 의견을 나누었다.

정부가 추가 구축하기로 한 오창 다목적 방사광가속기는 올해 4월 개념연구에 착수해 가속장치 사양 심의와 전문가 자문까지 마친 상황이다.

이날 고인수 포항가속기연구소장에 따르면 개념설계에서는 산업 연구개발(R&D) 지원을 위해 국내 19개 기관 60여명의 이용자로부터 80여개의 제안서를 접수받아 수요를 분석했다.

이를 통해 산업체 전용 3기, 기초·원천 연구용 6기, 선도형 연구용 1기 등 총 10기를 초기에 구축하는 것으로 결정됐다.

특히 산업체 전용 빔라인은 다른 연구장비 대비 장점을 극대화하기 위해 고효율(High Throughput)·다목적(Multi Purpose) 실험이 가능하도록 설계하는 것을 목표로 정했다.

아울러 생명분야에서 주목받고 있는 초저온 전자현미경에서 지원하기 어려운 신약개발 관련 실험기법(선도물질, 후보물질 연구)을 지원해 전자현미경과 상호 보완적인 관계로 사용될 수 있도록 빔라인에 고효율 실험이나 용액상 실험 등이 가능하도록 빔라인에 적용될 계획이다.

이 밖에도 미래 기술발전에 대비한 고성능 구현과, 이미 구축된 포항방사광가속기와의 역할 분담 방향 등이 논의됐다.

포항가속기연구소는 앞으로 개념연구를 위한 해외 기관장급 전문가 자문이 9월에 있을 예정이고, 개념연구는 내년 초까지 이어질 계획이라고 전했다.

변 의원은 "세계 주요 경쟁국들에 밀리지 않는 방사광가속기가 구축될 수 있도록 면밀히 살필 것"이라며 "진행 중인 예비타당성조사가 차질 없이 통과되도록 끝까지 챙기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충청도민 2020-08-05 07:16:28
이젠 청주 의 명칭을 황주 로 바꿀 때가 되었다고 본다 국토의 중앙에 있으니 황주가 맞다 그리고 영동군 을 청주 로 바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