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 충북지부, 단양 매포읍에 500만원 상당 생필품
신협 충북지부, 단양 매포읍에 500만원 상당 생필품
  • 안성수 기자
  • 승인 2020.08.05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협이 지난 4일 집중호우 피해를 입은 단양군 매포읍에 500만원 상당의 생활필수품을 전달했다. / 신협 충북지부 제공
신협이 지난 4일 집중호우 피해를 입은 단양군 매포읍에 500만원 상당의 생활필수품을 전달했다. / 신협 충북지부 제공

[중부매일 안성수 기자] 신협이 최근 집중호우 피해를 입은 충북 단양군 매포읍 이재민들을 돕기 위해 긴급 구호에 나섰다.

5일 신협 충북지부에 따르면 지난 4일 신협사회공헌재단이 가옥침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매포읍 72가구에 생수, 라면, 휴지 등 500만원 상당의 생활필수품을 전달했다.

매포읍행정복지센터에서 진행된 전달식에는 심상열 매포읍장, 박영렬 사회보장협의체 민간위원장, 정경철 신협중앙회 충북본부장, 임병욱 매포신협 이사장, 서동준 단양신협 이사장, 원치명 제천남부신협 이사장 등 10여 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전달식에 이어 매포읍 가평리도 직접 방문해 이재민들을 위로했다.

정경철 본부장은 "생필품 전달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고 무엇보다 건강에 유의하면서 빠른 복구를 이뤄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