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 온(ON)뱅크 '인기' 가입자 40만명
신협 온(ON)뱅크 '인기' 가입자 40만명
  • 안성수 기자
  • 승인 2020.08.06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시 6개월만 쾌거…예·적금 1조원 돌파
신협 모바일 금융 온(ON)뱅크 예·적금 1조원, 가입자 40만명을 돌파했다. / 신협중앙회 제공
신협 모바일 금융 온(ON)뱅크 예·적금 1조원, 가입자 40만명을 돌파했다. / 신협중앙회 제공

[중부매일 안성수 기자] 신협중앙회(회장 김윤식) 모바일 통합플랫폼 '온(ON)뱅크'가 출시 6개월 만에 가입자 40만 명, 예·적금 1조원을 돌파했다.

6일 신협중앙회에 따르면 지난 1월 신협이 출시한 모바일 통합플랫폼 온(ON)뱅크는 코로나19로 높아진 언택트 수요와 맞물려 7월말 기준 예·적금 총액 1조4천534억원을 기록했다.

매주 평균 1만여 명이 가입하는 등 지속적인 이용자 유입에 의한 결과로 분석되며 7월말 기준 40만8천명의 가입자를 유치했다.

온(ON)뱅크의 인기 비결은 상호금융권 최초로 비대면으로 조합원 가입과 출자금 계좌개설이 가능하다는 점이다. 기존에는 신협의 비과세 상품을 이용하려면 영업점을 직접 방문해야 했다.

실제 온(ON)뱅크로 가입한 예금 중 39%에 해당하는 5천671억원이 비과세 상품으로 알뜰 재테크 상품이 인기몰이를 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신협중앙회 정인철 디지털금융본부장은 "내 손안에서 누리는 비과세 혜택, 간편이체 등 이용자 편의를 최우선을 고려한 것이 온(ON)뱅크의 인기요인"이라며 "앞으로도 이용자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더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Tag
#신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