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고용안정 우수 협력사 9곳 선정해 포상
철도공단, 고용안정 우수 협력사 9곳 선정해 포상
  • 김금란 기자
  • 승인 2020.08.07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속 일자리창출 중소·벤처에 저리 대출 등 혜택

[중부매일 김금란 기자] 한국철도시설공단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여파로 고용여건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고용안정에 기여한 우수 협력사를 선정,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철도공단은 중소·벤처기업을 대상으로 최근 1년 간 고용증가율 2% 이상을 달성해 일자리를 창출하고 적정임금 지불 등 고용안정에 기여한 9개 협력사를 선정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곳은 ㈜거창 ㈜경동건설 금풍건설이엔씨㈜ ㈜더나은산업 (자)동화 ㈜백림종합건축사사무소 ㈜서우건설산업 ㈜석정건설 ㈜영도 등이다.

철도공단은 우수 협력사에게 일자리 창출 우수기업 인증서 수여와 함께 동반성장 협력펀드 저리대출 지원, 창업기업 혁신성장금 포상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김상균 이사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구직에 어려움을 겪고있는 청년층에게 든든한 버팀목이 된 협력사들의 노력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우수 협력사를 지속적으로 발굴, 지원해 민간분야 일자리 창출 및 고용안정에도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