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충남형 그린뉴딜 '기후위기 안심마을 조성 공모사업' 선정
천안시, 충남형 그린뉴딜 '기후위기 안심마을 조성 공모사업' 선정
  • 송문용 기자
  • 승인 2020.08.10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송문용 기자]천안시는 충남형 그린뉴딜 사업 중 하나인 '기후위기 안심마을 조성사업'공모에 성거읍 천흥2리와 송남2리 2개 마을이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선정된 사업은 에너지 절약 및 효율화 사업, 주민 대상 교육·홍보 등 마을 공용시설을 폭염, 혹한 등 기후위기에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해 심화되고 있는 기후위기에 효과적으로 대응한다.

총사업비 4천180만원(도비 627만원, 시비 1천463만원, 서부발전 2천90만원)을 투입해 마을회관과 경로당의 고효율 조명기기(LED) 교체, 쿨루프 시공, 노후보일러 교체·배관청소 등을 추진하고, 찾아가는 기후위기 대응 교육도 제공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기후변화로 인한 폭염과 한파로부터 취약 계층을 보호하고, 온실가스 감축, 에너지 절감 등 녹색실천, 교육으로 시민의 기후위기 대응력 강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