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중학교 학교군 조정 충분한 의견 수렴 거쳐야"
"대전 중학교 학교군 조정 충분한 의견 수렴 거쳐야"
  • 김금란 기자
  • 승인 2020.08.11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의회 교육위 긴급 간담회 교육청에 건의안 제시
대전시의회 교육위원회가 11일 최근 논란의 핵심에 있는 '대전광역시 중학교 학교군·중학구 및 추첨방법 개정안 행정예고'와 관련 긴급 간담회를 열고 있다. / 대전시의회
대전시의회 교육위원회가 11일 최근 논란의 핵심에 있는 '대전광역시 중학교 학교군·중학구 및 추첨방법 개정안 행정예고'와 관련 긴급 간담회를 열고 있다. / 대전시의회

[중부매일 김금란 기자] 대전시의회 교육위원회가 최근 논란이 일고 있는 '대전광역시 중학교 학교군·중학구 및 추첨방법 개정안 행정예고'와 관련 충분한 논의를 거쳐 최적의 동의안을 제출하라고 대전시교육청에 주문했다.

교육위는 이날 긴급 간담회를 열어 2가지 건의안을 제시했다.

시교육청은 해당 지역 학교군별로 '중학교 학교군·중학구 및 추첨방법 변경'에 대한 설명회를 각각 개최하고, 학부모, 학교장, 전문가 등이 함께하는 협의체를 구성해 최적의 동의안을 제출하도록 했다.

또한 교육위원들은 학부모들과의 충분한 의견수렴 및 협의를 통해 마련된 안건을 시의회에 제출해도 계속 논란이 있을 경우 안건 심사를 거부하기로 결정했다.

구본환 교육위원장은 "시교육청은 시간이 걸리더라도 학부모들의 충분한 의견 수렴과 논의를 통해 서로 상생할 수 있는 해결책을 마련해달라"고 주문했다.

앞서 대전시교육청은 중학교 학교군을 기존 28학교군 5중학구에서 18학교군 1중학구로 축소하는 방식으로 학교 배정 범위를 넓히는 개정안을 오는 20일까지 행정예고했다.

하지만 학군 광역화로 인한 장거리 등·하교 우려와 교육주체를 배제한 교육당국의 일방적 결정이라며 학부모 등이 국민청원과 함께 행정예고 철회 요구에 나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