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수해복구 현장 지원
옥천군, 수해복구 현장 지원
  • 윤여군 기자
  • 승인 2020.08.12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재종 옥천군수가 동이면 소재 수해 침수 피해 업체에서 자재 세척작업을 하고 있다. / 옥천군 제공
김재종 옥천군수가 동이면 소재 수해 침수 피해 업체에서 자재 세척작업을 하고 있다. / 옥천군 제공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옥천군은 용담댐 방류 피해로 피해를 겪고 있는 동이면, 이원면 지역에 인력을 총력 지원하여 복구하고 있다.

군은 수해복구 지원계획에 따라 11일 부터 옥천군 200명, 자원봉사단체 150명의 인력과 굴삭기, 덤프트럭, 살수차 등 복구장비 252대를 투입했다.

12일 김재종 옥천군수도 군청 직원들과 함께 동이면 수해현장을 찾아 직접 복구 작업에 참여하여 구슬땀을 흘리며 수해지역 지역주민을 위로했다.

여성단체협의회(회장 우을순)도 회원 100여명이 12일부터 동이면, 군북면 수해지역에 빨래 등 일손돕기 봉사활동을 펼쳤다. 복구 참여자들에게 영양떡과 음료 등을 지원했다.

김재종 군수는 "이웃의 아픔을 극복하기 위해 참여해 주신 자원봉사자 분들게 감사드린다"며" 피해지역 수해복구가 빠르게 진행되도록 옥천군이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