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학교 2학기엔 전교생 매일 등교 가능
충북학교 2학기엔 전교생 매일 등교 가능
  • 박성진 기자
  • 승인 2020.08.12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교육청,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유지시

[중부매일 박성진 기자] 충북도교육청은 2학기에 코로나19 위기 단계가 '사회적 거리 두기' 1단계로 유지될 경우 학교별로 전교생 매일 등교 또는 등교 인원 3분의 2 이하 유지를 결정하도록 안내했다고 12일 밝혔다.

등교 수업 방식은 '단위 학교의 원격·등교수업관리위원회'가 결정한다.

도교육청은 유치원의 경우 전체 유아가 '등원하지 않는 날(원격 수업의 날)'을 운영하지 말도록 했다.

초등학교도 유치원과 마찬가지로 '원격 수업의 날' 운영을 허용하지 않기로 했다. 대신 연속·격주 등교 또는 저학년 등교수업 확대를 권장했다. 필요시 오전·오후반을 운영토록 안내했다. 중·고교는 전교생 매일 등교 또는 1학기처럼 격주 등교를 할 수 있도록 했다.

학력 신장을 위해 여름방학과 2학기에 '맞춤형 기초학력 향상 학습 캠프', 단위학교 맞춤형 기초학력 향상 프로그램, 초등 저학년 한글 해득 진단 및 보정 지도 등의 프로그램이 학교별로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