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농가 79% 농약안전보관함 보급
보은군, 농가 79% 농약안전보관함 보급
  • 안성수 기자
  • 승인 2020.08.13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천855가구에 설치…내년까지 전 농가 지원 방침
[중부매일 안성수 기자] 보은군보건소(소장 이영순)는 2020년 농약안전보관함 보급사업 추진 으로 관내 118개 마을 2천2가구에 농약안전보관함을 보급했다고 13일 밝혔다.

군은 2020년 농약안전보관함 보급 공모사업 선정으로 마련한 농약안전보관함 931개와 군비 예산을 들여 추가 제작한 1천71개분을 올해 총 2천2가구에 보급하게 됐다.

군은 지난 2016년부터 현재까지 관내 226개 마을 5천855가구에 농약안전보관함을 보급해 전체 농가(7406가구) 대비 79%의 보급률을 보이고 있으며 2021년까지 전 농가에 농약안전보관함 보급을 완료할 계획이다.

농촌지역 맞춤형 자살예방사업의 일환으로 보급하는 농약안전보관함은 잠금장치가 설치돼 방치된 농약으로 인한 충동적인 음독 사고를 미연에 방지함은 물론 자살예방 상담 전화번호도 부착돼 있어 위급 시 도움을 요청할 수 있도록 돼 있다.

군은 앞으로 주기적인 농약안전보관함 적정사용 모니터링 실시, 지역주민 대상 우울척도검사 실시, 정신건강증진교육 및 프로그램 등을 병행해 사업 효과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농약안전보관함 보급 사업을 통해 음독자살 예방 및 자살 고위험자 발굴로 높은 자살률을 줄이고 생명에 대한 존중 의식을 고취시키는 등 지역사회의 생명 존중 문화 조성을 위해 힘써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