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시설관리공단, 수해복구 위해 '총출동'
천안시시설관리공단, 수해복구 위해 '총출동'
  • 송문용 기자
  • 승인 2020.08.15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시설관리공단 임직원 40여 명이 14일 천안 수신면을 찾아 수해복구를 위한 봉사활동에 동참하고 있다./천안시 제공
천안시시설관리공단 임직원 40여 명이 14일 천안 수신면을 찾아 수해복구를 위한 봉사활동에 동참하고 있다./천안시 제공

[중부매일 송문용 기자]천안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이원식, 이하 공단) 임직원 40여 명이 14일 천안 수신면을 찾아 수해복구를 위한 봉사활동에 나섰다.

수신면은 긴 장마와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가 심각해 복구 작업을 위한 일손이 절실한 상황이다.

공단 임직원은 인력과 장비를 동원해 침수피해를 입은 작물을 걷어내고 빗물에 밀려든 토사와 각종 쓰레기를 정리하는 등 복구 활동을 위해 구슬땀을 흘렸다.

이원식 이사장은 "수해복구에 힘을 보태기 위해 직원들이 발 벗고 나섰다"며 "피해가 신속하게 회복돼 수해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을 되찾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공단은 이재민들을 위해 축구센터숙소를 임시거처로 제공하는 등 수해복구를 위한 지원에 적극 대응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