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가 쌓은 삶의 무게
코로나19가 쌓은 삶의 무게
  • 김용수 기자
  • 승인 2020.09.09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청주의 한 거리에서 어르신이 폐지를 가득 실은 손수레를 힘겹게 끌고 있다. 끝을 모르는 코로나19 시대를 살고 있는 모든 국민이 느끼는 삶의 무게를 보는 듯하다. / 김용수
9일 청주의 한 거리에서 어르신이 폐지를 가득 실은 손수레를 힘겹게 끌고 있다. 끝을 모르는 코로나19 시대를 살고 있는 모든 국민이 느끼는 삶의 무게를 보는 듯하다. / 김용수

[중부매일 김용수 기자] 9일 청주의 한 거리에서 어르신이 폐지를 가득 실은 손수레를 힘겹게 끌고 있다. 끝을 모르는 코로나19 시대를 살고 있는 모든 국민이 느끼는 삶의 무게를 보는 듯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