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대한민국소비자대상 2년 연속 행정부문 대상
보령시, 대한민국소비자대상 2년 연속 행정부문 대상
  • 유창림 기자
  • 승인 2020.09.18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유창림 기자]보령시는 2020 대한민국 소비자대상에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글로벌베스트 행정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18일 밝혔다.

대한민국소비자대상위원회가 주최하고 한국소비자협회가 주관한 이번 행사는 소비자 권익 증진활동과 에너지 절약, 착한소비는 물론, 기업과 소비자 등 경제 주체와의 소통과 국제교류에 기여한 공공기관과 기업을 선정해 수상하기 위해 마련됐다.

글로벌 베스트 행정부문은 미래지향적 행정을 통한 도시의 글로벌 이미지를 확립하고 글로벌 관광 자원 개발, 축제 유치 및 세계적 품질의 특산품으로 대한민국을 빛낸 행정가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시는 올해 코로나19로 국내외 유명축제와 박람회가 대부분 연기됐거나 취소됐음에도 불구하고 제23회 보령머드축제를 상호간 접촉이 없는 온라인으로 개최해 축제의 새로운 지평을 열었다. 특히, 축제 10일간 SNS를 통해 모두 140만여회의 조회 수를 기록하며 코로나시대 우리나라의 대형 축제와 행사가 지향해야할 방향성을 제시하는 의미 있는 성과를 냈다.

또 국민관광지인 대천해수욕장과 무창포해수욕장에는 모두 9개소의 검역소를 설치해 방문객을 대상으로 발열체크 및 안심 손목밴드를 배부해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차단을 위해 헌신해왔다.

이선규 지역경제과장은 "대한민국 대표 관광도시인 우리 보령은 각종 행사와 축제 등으로 관광객 유입을 통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지만, 코로나19로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피해가 속출하고 있어 대책 마련이 절실하다"며, "시는 앞으로도 위드코로나 시대 적극행정으로 시민들의 삶이 조금이나마 나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