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 삼승면 김명례씨, 사랑가득 사과즙 후원
보은 삼승면 김명례씨, 사랑가득 사과즙 후원
  • 안성수 기자
  • 승인 2020.09.21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례(앞줄 왼쪽에서 두번째)씨와 김인식(앞줄 왼쪽에서 세번째)면장이 기탁식을 갖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보은군 제공
김명례(앞줄 왼쪽에서 두번째)씨와 김인식(앞줄 왼쪽에서 세번째)면장이 기탁식을 갖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보은군 제공

[중부매일 안성수 기자] 보은군 삼승면 우진리에서 사과농장(삼승황토사과방)을 경영하는 김명례씨가 21일 직접 생산한 사과즙을 지역의 어려운 주민들에게 후원해 귀감이 되고 있다.

김명례씨는 올해 1월에도 직접 담근 김치(15kg) 10박스를 주변의 이웃들에게 나눠준 바 있다.

김명례씨는 "코로나19로 힘든 상황 속에서 어르신들이 식사는 잘 챙겨드시는지 걱정이 많이 된다"며 "작은 정성이지만 어르신들이 맛있게 드시고 건강하게 잘 지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