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자살예방센터, 회복 수기 공모전 기간 연장
천안시자살예방센터, 회복 수기 공모전 기간 연장
  • 송문용 기자
  • 승인 2020.10.15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송문용 기자]천안시자살예방센터는 회복 수기 공모전 '살아있어야 희망이 있다'의 공모 기간을 오는 31일까지로 연장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자살 예방에 대한 긍정적이고 적극적인 사회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자살예방의 날 기념 비대면 캠페인의 일환으로 열렸다.

천안시자살예방센터는 앞서 회복 수기를 지난 11일까지 모집할 예정이었으나, 시민들의 참여기회 확대를 위해 오는 31일까지로 기간을 연장하기로 했다. 당선작 발표는 11월 첫째 주에 이루어질 예정이다.

이번 공모전은 삶의 위기를 극복했던 경험이 있으면서 생명을 사랑하는 천안시민이라면 연령 구분 없이 모두가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다.

안영미 천안시자살예방센터장은 "회복 수기 공모전을 통해 경험의 공유로 서로에게 힘이 되고 지역사회 간 연대감이 형성되기를 바란다"며, "경험 공유가 자살예방을 위한 지역사회 지지체계 마련과 자살률 감소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공모전에 관한 자세한 정보는 천안시자살예방센터 홈페이지 또는 전화(☎041-571-0199)를 통해 얻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