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푸드플랜 지원 공모사업에 도내 4개 시·군 선정
지역 푸드플랜 지원 공모사업에 도내 4개 시·군 선정
  • 장병갑 기자
  • 승인 2020.10.21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시, 제천시, 영동군, 증평군 등 국비 2억원 확보

[중부매일 장병갑 기자] 농림축산식품부 '2021년 지역 푸드플랜 구축 지원사업'에 도내 4개 시·군(청주, 제천, 영동, 증평)이 선정돼 국비 2억원을 확보했다.

이 사업은 농식품부가 농정분야 국정과제로 지난 2018년부터 지역 먹거리 종합계획 수립을 위해 소요되는 연구용역비를 지원한다.

지난해 괴산군이, 올해는 충북도 본청이 선정돼 연구용역을 추진하고 있다.

2021년 지원사업에는 전국적으로 15개소가 선정됐다.

이중 충북이 4곳으로 광역단체 중 가장 많은 시·군이 선정된 것이다.

성춘석 도 농식품유통과장은 "2023년까지 모든 시·군이 먹거리 종합계획 수립을 완료할 계획으로 공공(학교)급식을 중심으로 신선하고 안전한 먹거리의 지역 내 공급체계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