층남도, 100대 명산 특별 방역관리 추진
층남도, 100대 명산 특별 방역관리 추진
  • 최현구 기자
  • 승인 2020.10.22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최현구 기자] 충남도가 서대산과 광덕산 등 도내 100대 명산과 도립공원을 중심으로 특별 방역을 추진한다.

도는 내달 15일까지 한 달간 가을철 등산객이 집중되는 충남 100대 명산 등산로와 휴양림, 수목원 등에 특별 방역 관리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완화 등으로 가을철 등산객 활동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데 따른 것이다.

도는 시·군, 사업소와 합동으로 주요 등산로 입구와 주차장에 단체 탐방 자제 현수막을 게시하고 거리두기 캠페인을 전개할 계획이다.

주요 캠페인은 ▶산행 중 마스크 착용 ▶탐방로 입구, 전망대 등 밀집 구간은 오래 머물지 않기 ▶2m 이상 거리두기 ▶탐방로 우측 한 줄 통행하기 ▶산행 후 집합식사·음주행위 금지 등이다.

도는 주요 등산로 구간 표지판에도 '마스크 착용 및 거리두기' 알림을 부착해 코로나19 확산에 대한 경각심을 갖도록 할 예정이다.

이상춘 도 산림자원과장은 "불특정 다수와 등산을 함께하다 감염되면 경로추적이 어렵다"며 "단체 산행을 자제하고 동행인원을 최소화하는 등 방역지침을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