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산림과, 가을철 농촌일손돕기 나서
아산시 산림과, 가을철 농촌일손돕기 나서
  • 문영호 기자
  • 승인 2020.10.22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부서 1촌 자매결연 송악면 궁평리에서 구슬땀
산림과 직원들이 가을철 수확기를 맞아 농촌일손돕기 하는 모습
산림과 직원들이 가을철 수확기를 맞아 농촌일손돕기 하는 모습

〔중부매일 문영호 기자〕아산시 산림과가 본격적인 가을 수확철을 맞아 21일 자매결연 마을인 송악면 궁평리를 찾아 일손 돕기를 진행했다.

직원들은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위해 고구마 캐기, 마을 어르신의 말벗 및 마을주변 환경정비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실시한 후 농업인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며 고충을 함께 나누는 보람된 시간을 가졌다.

김봉덕 궁평리 이장은 "농촌인구의 감소와 고령화로 일손이 턱없이 부족한 시기에 바쁜 업무에도 불구하고 적극적으로 참여해준 산림과 직원분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조안기 산림과장은 "조금이나마 마을 주민들의 바쁜 일손에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다방면으로 자매결연 마을과 지속적으로 교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산림과는 2012년부터 송악면 궁평리와 1부서 1촌 자매결연을 맺고 매년 2회 이상 농촌일손돕기 봉사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