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 영인면, 가을철 농촌일손돕기 나서
아산 영인면, 가을철 농촌일손돕기 나서
  • 문영호 기자
  • 승인 2020.10.25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문영호 기자 〕 아산시 영인면 행정복지센터(면장 이준찬)는 가을철 농번기를 맞아 신화리 마을 양파, 들깨 재배 농가를 찾아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

관내 농가를 방문한 직원들은 어려워진 농가에 힘을 실어주고자 한마음으로 양파밭 비닐 씌우기, 들깨 뒤집기 등 작업에 참여해 부족한 일손을 보탰다.

이준찬 영인면장은 "올해는 코로나19라는 유례없는 장기간의 비상상황과 태풍 피해로 농민들의 어려움이 가중되었다."며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농가에 조금이나마 일손을 보탤 수 있도록 농촌일손돕기를 지속적으로 펼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영인면은 매년 2회 이상 여성농가, 고령농가, 소농 등 관내 일손이 절실한 농가를 찾아 일손돕기 봉사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