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반려동물 돌봄문화교실 '행복하개,달라질개' 재개
충주시, 반려동물 돌봄문화교실 '행복하개,달라질개' 재개
  • 정구철 기자
  • 승인 2020.10.26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충주시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1단계로 조정됨에 따라 코로나19로 연기됐던 2020년 제1기 반려동물 돌봄문화교실 '행복하개, 달라질개'를 지난 25일부터 재개했다.

반려동물 돌봄문화교실은 반려동물 양육에 필요한 실전정보 제공과 올바른 반려문화 조성을 위해 충주시와 건국대학교 LINC+사업단이 공동 추진하는 사업이다.

강의는 25일 반려동물 기본예절 교육을 시작으로 11월 15일까지 매주 일요일마다 진행되며 한국반려동물관리협회 전문강사를 초빙해 ▶반려동물 건강관리법 ▶반려동물 소유자 준수사항 ▶반려견 행동교정 교육 등의 내용을 다룬다.

시는 반려동물의 산책예절과 기초 트리밍 방법 등 반려동물을 키우면서 필요한 실전정보 위주의 교육으로 올바른 반려문화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4주차에 진행되는 행동교정 교육은 반려동물의 이상행동을 현장에서 즉시 교정하는 방법을 제시해 수강생들의 만족도를 높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