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온라인 주민참여예산학교 운영
대전시, 온라인 주민참여예산학교 운영
  • 김금란 기자
  • 승인 2020.10.26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음 달 2일부터 11일까지 주·야간반

[중부매일 김금란 기자] 대전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주민참여예산학교'를 온라인으로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대전시에 따르면 5개 자치구 공동으로 다음 달 2일부터 11일까지 주간반 2개 반, 직장인을 위한 야간반 2개 반이 운영된다.

교육은 2시간동안 주민참여예산의 이해와 주민참여예산의 제안 및 평가, 우수사례 등에 대해 알아본다. 예산학교 강사로 권선필 교수, 곽현근 교수와 박은숙(송촌동 주민자치회), 오명환(동구마을넷), 김은진(마을공동체 마실), 이혜령(나눔공작단) 강사가 사례발표자로 나선다.

시 주민참여예산 홈페이지에서 누구나 신청할 수 있고, 교육 이수자에게는 내년에 새로 구성되는 주민참여예산위원 위촉과 시민총회 시민투표단 자격이 주어진다.

성기문 시 자치분권국장은 "좋은 제안으로 새로운 대전을 만들기 위해 많은 시민이 참여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