곤포사일리지 작업하는 들녘
곤포사일리지 작업하는 들녘
  • 김용수 기자
  • 승인 2020.10.28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교차가 큰 날씨가 이어지고 있는 28일 가을걷이가 끝난 청주시 오창들녘에서 농부가 트랙터로 곤포사일리지 작업을 하고 있다. 곤포사일리지는 추수가 끝난 볏짚을 진공상태로 보관해 소 먹이 등으로 사용하기 위한 작업을 말한다. / 김용수
일교차가 큰 날씨가 이어지고 있는 28일 가을걷이가 끝난 청주시 오창들녘에서 농부가 트랙터로 곤포사일리지 작업을 하고 있다. 곤포사일리지는 추수가 끝난 볏짚을 진공상태로 보관해 소 먹이 등으로 사용하기 위한 작업을 말한다. / 김용수

[중부매일 김용수 기자] 일교차가 큰 날씨가 이어지고 있는 28일 가을걷이가 끝난 청주시 오창들녘에서 농부가 트랙터로 곤포사일리지 작업을 하고 있다. 곤포사일리지는 추수가 끝난 볏짚을 진공상태로 보관해 소 먹이 등으로 사용하기 위한 작업을 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