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서택 옥천 수생식물학습원장, 방문객 성금 전액 기탁
주서택 옥천 수생식물학습원장, 방문객 성금 전액 기탁
  • 윤여군 기자
  • 승인 2020.11.11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 가정에 기적을 배달하는 작은 교회
주서택 수생식물원장이(오른쪽)이 옥천읍 직원들에게 성금을 전달했다. / 옥천군 제공
주서택 수생식물원장이(오른쪽)이 옥천읍 직원들에게 성금을 전달했다. / 옥천군 제공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대청호의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담고 있는 옥천군 군북면 대정리 수생식물학습원(원장 주서택) 작은 교회당에 모인 성금 전액을 관내 장애인 환자 가정에 기부해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주서택 원장(68)은 학습원 내 작은 교회당에서 10월 한달 동안 방문객들이 놓고 간 성금 전액 357만원을 지난 9일 옥천읍행정복지센터를 통해 충북공동모금회회로 지정 기탁했다.

이 성금은 지정 기탁 옥천읍 소재 뇌병변 장애로 몸이 굳어가고 있어 11년째 누워있는 와상환자 A씨(58) 가정과 하신마비로 기어서 생활하는 아동 B군(8) 가정에 전달될 예정이다.

주서택 원장(68)은 지난해 5월부터 12월까지 작은 교회당내 방문객들이 놓고 간 소중한 마음이 담겨진 성금 전액 1천300만원을 옥천읍 소재 루게릭병으로 투병중인 C씨 가정에 기탁한 바 있다.

이후 올해 상반기 총 438만원을 기탁하고 이번 10월분까지 성금을 포함하여 총 2천95만원에 달한다.

주 원장은 수생식물학습원에 위치하고 있는 예배당 내부에 6명 정도 앉을 수 있는 '세상에서 가장 작은 교회당'이라 이름 짖고 방문객들이 두고 간 성금을 놓고 가기 시작했다.

지난해 5월부터 성금함을 비치하여 성금 전액을 아픈 이웃들에게 드리고자 옥천읍에 꼭 필요로 하는 어려운 가정에게 지정기탁하고 있다.

주서택 원장은 "작은 교회당에서 만들어진 기적이 정말 필요로 하는 가정에게 희망과 용기를 줄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행복하고 감사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