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태영 의원, 코로나19 음성판정
엄태영 의원, 코로나19 음성판정
  • 서병철 기자
  • 승인 2020.11.28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6일까지 서울 자택서 자가격
엄태영 의원
엄태영 의원

[중부매일 서병철 기자] 국민의 힘 엄태영 국회의원(충북 제천·단양)이 지난 27일부터 자가 격리에 들어갔다.

엄 의원은 이날 페이스 북을 통해 지난 22일 제천 행사장에서 만났던 시민 A씨가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이날 서울 영등포구보건소에서 진단검사를 받은 엄 의원은 28일 음성 판정을 받았으며, 서울 가양동 자택에서 내달 6일까지 격리 조치됐다.

엄 의원은 28일 페이스북에서 "비록 검사는 음성이 나왔지만,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12월 6일까지 철저하게 자가격리를 이행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자가격리 기간에도 긴장을 늦추지 않고, 예산 확보를 위해 시급한 현안들을 비대면 방식으로 빈틈없이 챙겨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