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터미㈜ '사랑의 김장김치' 2천500박스 기탁
애터미㈜ '사랑의 김장김치' 2천500박스 기탁
  • 이병인 기자
  • 승인 2020.11.29 14:5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애터미 사랑의 김장김치 전달 사진/공주시 제공.
애터미 사랑의 김장김치 전달 사진/공주시 제공.

[중부매일 이병인 기자] 애터미(주)(회장 박한길)가 지역의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 달라며 공주시에 사랑의 김장김치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애터미(주) 측은 매년 직원 및 지역민들과 김장 담그기 행사를 통해 취약계층을 위한 김장을 담갔지만, 올해는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완제품 8kg, 2천500박스(7천만 원 상당)를 시에 전달했다.

시는 기탁 받은 김장김치를 관내 기초생활수급자 등 김장을 하기 어려운 관내 저소득 가구에 지원할 예정이다.

박한길 회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취약계층의 생활고가 더 힘든 요즘 조금이나마 따뜻한 겨울을 보내시길 바라는 마음으로 김장김치를 기탁하게 됐다"고 말했다

김정섭 시장은 "올해는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데 사랑과 온정의 손길을 베풀어 주신 애터미(주)에 감사를 드린다"며 "시에서도 동절기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20-11-29 21:36:50
유교문화권의 24절기인 소설(小雪). 양력 2020년 11월 22일(음력 10월 8일)은 소설입니다. 태음태양력의 겨울은 입동이후 소설.대설.동지.소한.대한까지를 겨울로 봅니다.유교 경전 예기는 겨울철인 음력 10월, 11월에 저장하고 쌓아두는것(收藏, 積聚)을 중요하게 언급하는데, 중국은 벼를 저장하면서 술도 만들게 되고, 한국은 수확한 채소나 과일로 김치(김장), 곶감, 무말랭이, 호박오고리등 저장식품을 만드는 전통이 생겨난것으로 판단됩니다. 입동(立冬)에 마치지 못한 김장을 지속하는 시기로, 겨울에 먹을 곡식과 반찬을 대대적으로 저장해두는 절기입니다.

http://blog.daum.net/macmaca/3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