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홍보맨 김선태 주무관, 팬에게 받은 선물 기부
충주시 홍보맨 김선태 주무관, 팬에게 받은 선물 기부
  • 정구철 기자
  • 승인 2020.11.30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독자로부터 충주사과를 선물받은 김선태 주무관
구독자로부터 충주사과를 선물받은 김선태 주무관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충주시 공식 유튜브 채널인 '충 TV'를 운영하는 충주시청 홍보팀 김선태 주무관이 최근 익명의 구독자로부터 선물받은 충주사과를 코로나19로 고생하는 의료진들에게 전달했다.

김 주무관은 지난 25일 경기도 의왕시에 거주하는 구독자로 추정되는 팬으로부터 60만 원 상당의 충주사과 20박스를 선물 받았다

사과는 택배를 통해 김 주무관이 근무하는 충주시청 홍보팀으로 도착했는데 홍보팀은 청탁금지법 규정에 따라 바로 해당 내용을 시청 감사실에 신고했고 감사담당관으부터 청탁금지법 금액 기준에 따라 수령이 가능하다는 답변을 전달받았다.

청탁금지법에 따르면, 직무 관련성이 없는 경우 식사 및 선물은 1회 100만 원, 연간 300만 원까지 가능하다.

김 주무관은 선물받은 사과를 의미있게 사용하기 위해 코로나19로 고생하는 의료진들에게 기부하기로 결정하고 충주시보건소 선별진료소와 건대병원 선별진료소에 각각 10박스씩을 전달했다.

김선태 주무관은 페이스북과 충주시청 공식 유튜브 채널 '충 TV'를 운영해 참신하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충주시 브랜드 가치를 높이는 활약을 펼치고 있으며 '충TV'는 서울시 구독자 14만3천 명을 훌쩍 뛰어넘어 현재 19만 명의 구독자 수를 돌파했다.

전국 지자체 유튜브 채널 중 독보적인 구독자 수 1위를 기록하며 관심을 모으고 있다.

김선태 주무관은 "충주시 유튜브 '충 TV'에 많은 관심과 아낌없는 성원을 보내주신 전국의 구독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구독자가 원하는 정보를 유쾌하게 전달하기 위해 다양한 소재를 담은 양질의 콘텐츠 제작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