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석대, 2021학년도 입학금 면제·수업료 동결
우석대, 2021학년도 입학금 면제·수업료 동결
  • 송창희 기자
  • 승인 2021.01.13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2학년도 수업료 6.4% 인하 후 9년 연속 동결
DCIM102MEDIADJI_0108.JPG
DCIM102MEDIADJI_0108.JPG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우석대학교(총장 남천현)는 13일 2021학년도 입학금을 면제하고 수업료는 동결하기로 했다.

우석대학교는 지난 7일부터 학생 및 교직원, 동문,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등록금심의위원회를 두 차례 열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경제적 상황과 대학 재정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이같이 결정했다.

지난 2012학년도 수업료 6.4% 인하 후 9년 연속 동결을 유지하고 있는 우석대학교의 학기당 수업료는 현재 인문사회 286만 원, 자연과학 343만 원 등이다.

남천현 총장은 "사상 초유의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대학의 살림이 어렵지만, 학생과 학부모의 부담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리고자 입학금 면제와 수업료 동결을 결정하게 됐다"며 "우리 학생들이 학업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긴축재정과 정부 사업 수주 등을 통해 슬기롭게 대처해 나갈 예정이며, 장학금을 비롯한 학생복지 분야는 적극적으로 투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