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특집] 인터뷰 - 김인 충북도 균형건설국장
[창간특집] 인터뷰 - 김인 충북도 균형건설국장
  • 안성수 기자
  • 승인 2021.01.2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역철도, 충청권 '메가시티' 마중물"
오송역·청주공항 활성화 효과
김인 충북도 균형건설국장
김인 충북도 균형건설국장

[중부매일 안성수 기자] "성장도시인 청주의 발전을 위해 충청권 광역철도 구축은 반드시 추진돼야 합니다. 충북이 건의한 지역숙원사업 13개를 모두 진행하는 게 목푭니다."

김인 충북도 균형건설국장은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 '메가시티' 추진을 위한 광역철도 구축이 충북 발전의 새로운 전기를 마련하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도시간 연결은 도시연담화와 중부권 중심도시권역 육성을 견인할 겁니다. 청주시내 통과 신설 구간이 연결되면 수요 확보를 통한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을 수 있습니다. 구도심 활성화, 지역 시너지 창출 등 효과가 무궁무진합니다."

도시교통난 해소, 도시간 이동 편의, KTX오송역·청주공항 활성화 등도 광역철도의 기대효과로 꼽았다.

"청주 도심서 오송역까지 현재 버스로 40~50분이 걸리지만 광역철도가 구축되면 10~20분대고 줄어듭니다. 청주 도심서 서대전까지는 무려 70분이나 단축될 것으로 예상돼요. 청주 주요간선도로는 대부분 4~6차선인데 현재 확장이 힘듭니다. 도심 지하철이 신설이 필요한 이유죠.

광역노선이 확장되면 트램 설치를 긍정적으로 검토중입니다. 트램을 설치하면 대중교통간 연결성을 확보할 수 있고 접근성도 비약적으로 높아질겁니다."

"경제활동 주체와 젊은 층의 도시간 교류는 결국 사회, 문화, 경제 등에 획기적인 변화를 일으킬 것입니다. 남은 기간동안 최선을 다해 철도 현안을 구축 계획에 반영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