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서구 도서관, 대전 최초 'AI 도서 추천' 도입
대전 서구 도서관, 대전 최초 'AI 도서 추천' 도입
  • 김정미 기자
  • 승인 2021.01.21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둔산도서관 로비에 설치된 인공지능(AI) 도서 추천 키오스크 플라이북 스크린. / 대전 서구 제공
둔산도서관 로비에 설치된 인공지능(AI) 도서 추천 키오스크 플라이북 스크린. / 대전 서구 제공

[중부매일 김정미 기자]대전 서구 도서관(갈마, 가수원, 둔산, 월평)이 대전 최초로 빅데이터 기반 인공지능(AI) 도서 추천 키오스크 '플라이북 스크린'을 도입했다.

'플라이북 스크린'은 각 도서관 로비와 자료실에 설치됐다. 43인치 터치스크린을 통해 도서관 방문 이용자가 직접 나이와 성, 관심 분야, 기분 상태 등을 입력하면 데이터를 활용해 개인별 맞춤 도서를 추천하는 서비스다.

도서 추천은 각 도서관의 소장 도서로 이루어지며, 도서의 세부 정보와 대출 가능 여부 등에 대한 문자메시지(SMS) 전송 서비스가 함께 제공된다.

서구 도서관은 개인 맞춤형 도서 추천에서 대출까지 연결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둔산도서관을 이용하는 한 주민이 인공지능(AI) 도서 추천 키오스크 플라이북 스크린를 이용하고 있다. / 대전 서구 제공
둔산도서관을 이용하는 한 주민이 인공지능(AI) 도서 추천 키오스크 플라이북 스크린를 이용하고 있다. / 대전 서구 제공

장종태 서구청장은 "플라이북 스크린을 통해 숨겨진 양서 대출이 늘어나고, 도서 선택에 어려움을 겪는 도서관 이용자의 수고를 덜어줄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