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코로나19 감염 확산 차단에 총력
보령시, 코로나19 감염 확산 차단에 총력
  • 오광연 기자
  • 승인 2021.01.25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주일 동안 확진자 17명 발생에 따른 기자회견 실시

[중부매일 오광연 기자] 보령시의 코로나 19 확진지가 연일 큰폭으로 증가하자 김동일 보령시장이 25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갖고 지역내 감염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보령시에 따르면 올해 코로나 19확진자가 28명이 발생했고 20일 이후부터 환자수가 17명으로 확진자 수가 급속히 증가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따라 시는 정밀 역학조사를 통해 739명의 예방적 검사를 완료했고 추후 확진자의 동선을 정확히 파악해 자가격리를 통한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나서고 있다.

확진자수가 급격히 증가하자 시는 전체 70%에 해당하는 1천342개소 음식점에 비말 차단기 설치를 위해 예비비 4억원을 지원하고, 100㎡ 이상 일반음식점 556개소를 대상으로 전단지 5천매 및 테이블 매트 6천매를 배포할 예정이다.

또한 시 전체 413개소 경로당을 2월 17일까지 전면 폐쇄하고, 이후 확진자 발생 추이에 따라 경로당의 자체 소독을 완료해 운영을 재개할 방침이다.

아울러 공직자의 감염 차단을 위한 외부 출장을 최소화 하는 등 복무수칙을 점검하고, 시청사 및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시설방역 관리도 한층더 강화할 계획이다.

김동일 시장은"정부의 백신 접종 계획에 맞춰 의료진과 지원인력 확보 및 우선 접종 대상자를 선정하는 등 신속하고 정확한 백신 접종을 위한 사전 준비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며 "이때까지 완벽하고 확실하게 지역감염 확산을 차단하고 유지하기 위해 시민 모두의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