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회인면 갈티리 농어촌버스 개통식
보은군 회인면 갈티리 농어촌버스 개통식
  • 안성수 기자
  • 승인 2021.01.27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일 3회 노선 신설 주민 교통 불편 해소 기대
정상혁 군수와 회인면 갈티리 주민들이 농어촌버스 개통식을 갖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정상혁 군수와 회인면 갈티리 주민들이 농어촌버스 개통식을 갖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중부매일 안성수 기자] 보은군은 지난 26일 회인면 갈티리 마을에서 농어촌버스 개통식을 진행했다.

회인면 갈티리는 10가구 나이 많은 어르신 13여 명이 살고 있는 작은 마을로 면 소재지를 가기 위해서는 2km가량 떨어진 버스 정류장까지 걸어가야 하는 불편을 겪어 왔다.

이번 농어촌버스 노선 신설(평일 3회)로 주민들의 불편이 해소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정상혁 보은군수는 "농어촌버스 운행으로 면 소재지와 접근성이 좋아지고 마을 주민들의 든든한 발 역할을 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대중교통 사각지대에 있는 군민들의 편의 제공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