맹정호 서산시장 "성연초 2캠퍼스 짓는다면 땅 내놓겠다"
맹정호 서산시장 "성연초 2캠퍼스 짓는다면 땅 내놓겠다"
  • 이희득 기자
  • 승인 2021.02.03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교육감 만나 성연테크노밸리 교육환경 개선 건의, 체육관ㆍ청소년문화의 집 확정
[중부매일 이희득 기자]"성연초의 과밀학급 문제를 풀기 위해 교육청이 제2캠퍼스를 건립한다면 시유지를 무상으로 제공하겠다"

지난 2일 맹정호 서산시장이 김지철 충남도교육감을 만나 성연초의 과밀학급 문제와 학생들의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의지를 밝히며 꺼낸 말이다.

현재 성연초는 면 단위 학교임에도 불구하고 인구와 취학아동의 급격한 증가로 학생 수가 1천200명, 47개 학급에 이르는 등 교실이 크게 부족한 상황이다.

서산교육지원청에 따르면 당장 2023년까지 12개의 학급이 더 필요하며 2024년까지 67학급을 확보해야 한다.

게다가 아파트 2개 단지가 올해 중에 착공 예정으로, 완공되는 시점에는 인구가 더 증가할 것으로 보여 교실부족 현상은 더 가중될 전망이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하나의 방안으로 성연초 2캠퍼스를 건립할 필요가 있다는 게 맹 시장의 생각이다.

맹 시장은 "성연은 서산의 성장을 이끄는 매우 중요한 곳으로 성장에 걸맞은 정주여건을 갖추는 것이 시급하다"며 "교육과 문화시설을 확충하는 데에 관심을 갖고 시 차원에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김 교육감은 "성연초의 교육환경을 개선을 위해 교육청에서도 급식실과 학급 증설 등 다각적인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며 서산교육에 관심을 갖고 방문한 맹 시장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시는 서산테크노밸리의 정주여건을 개선하기 위해 돌봄센터가 포함된 청소년문화의 집과 수영장ㆍ작은도서관ㆍ생활문화센터가 들어서는 국민체육센터, 유아전용 실내체육관, 테크노밸리 전용 순환버스, 성연천 산책로를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