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 매곡면 삼양장학회, 코로나19 위기에도 지역인재양성 힘 보태
영동 매곡면 삼양장학회, 코로나19 위기에도 지역인재양성 힘 보태
  • 윤여군 기자
  • 승인 2021.02.23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영동군 매곡면 삼양장학회(위원장 이종수)가 지역 내 초등학생 입학생 및 졸업생 5명과 새너울중학교 졸업생 7명에게 초등학생 각 40만원, 중학생 각 60만원씩 총 620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했다.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수여식은 비대면으로 실시됐다.

삼양장학회는 이 지역 업체인 삼양화학주식회사의 따뜻한 관심과 정성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매년 지역 학생들에게 희망을 전하고 있다.

삼양화학주식회사는 지역발전을 위하여 장학회뿐만 아니라 이장단협의회, 체육회 등에 매년 4천만원 정도의 지역발전기금을 지원하고 있다.

여러 대내외적 요인으로 경영난이 악화됐지만, 올해도 3천만원을 기탁하며 지역발전과 인재양성을 위해 힘을 보탰다.

이종수 삼양장학회 위원장(81·노인회장)은 "코로나19로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장학금을 마련해 준 삼양화학주식회사에 큰 고마움을 느낀다"며 "장학금을 전달받은 학생들 모두가 지역사회에 크게 기여하는 사람으로 성장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