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백신 접종, 일상회복 대장정 첫 발"
문 대통령 "백신 접종, 일상회복 대장정 첫 발"
  • 김홍민 기자
  • 승인 2021.03.02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떤 백신이든 정부가 안전성 책임질 것"

〔중부매일 김홍민 기자〕문재인 대통령은 2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과 관련해 "백신 접종이 순조롭게 진행되며 일상 회복을 위한 대장정의 첫발을 내디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이제 시작일 뿐이다. 정부는 모든 가능성에 치밀하게 대비해 11월 집단면역을 차질 없이 이뤄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어떤 백신이든 백신의 안전성을 정부가 약속하고 책임진다"고 말했다.

이어 "국민들께서 정부를 믿고 정해진 순서에 따라 적극적으로 백신 접종에 참여해 주신다면 한국은 K방역에 이어 백신 접종과 집단면역에도 모범국가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문 대통령은 "'집단면역'이라는 코로나19 사태의 종착점에 이르기 전에는 방역에 대한 긴장을 늦춰서는 안된다"며 "정부는 백신과 방역, 두 마리 토끼를 잡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아울러 "정치권과 언론도 국민 불안을 부추기는 가짜뉴스들을 경계하면서 안정된 백신 접종을 위해 적극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