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 양덕저수지 생태공원 개장
음성군, 양덕저수지 생태공원 개장
  • 서인석 기자
  • 승인 2021.04.08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성군은 8일 지역주민들의 휴식공간이자 환경교육 체험의 장인 삼성면 '양덕저수지 생태공원' 개장식을 가졌다./음성군 제공
음성군은 8일 지역주민들의 휴식공간이자 환경교육 체험의 장인 삼성면 '양덕저수지 생태공원' 개장식을 가졌다./음성군 제공

[중부매일 서인석 기자] 음성군은 8일 지역주민들의 휴식공간이자 환경교육 체험의 장인 삼성면 '양덕저수지 생태공원' 개장식을 가졌다.

이날 개장식은 조병옥 음성군수를 비롯 최용락 음성군의회 의장, 음성군의원과 충청북도의원, 임호선 국회의원, 삼성면 기관단체장 등 50여명이 참석해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간소하게 진행됐다.

'양덕저수지 생태공원'은 군민에게 휴식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지난 2018년 한국농어촌공사와 위·수탁 계약을 체결하고 총사업비 약 18억원을 투입해 삼성면 양덕리 490-1번지 일원에 1만9천735㎡ 규모로 조성됐다.

생태공원에는 어린이 놀이시설, 야생화 식재, 다목적 광장, 휴식공간 등 자연 친화적인 공원으로 조성하고, 방범용 CCTV와 공원 등을 설치해 범죄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넉넉한 주차공간을 마련해 주민들의 안전과 편의를 확보했다.

또한, 낮에 방문이 어려운 군민들을 위해 밤 10시까지 개방한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해 지쳐있는 주민들의 심신을 위로할 수 있는 휴식공간이 되길 바란다"며 "음성의 관문인 중부고속도로의 삼성하이패스 나들목 주변으로 음성군을 찾는 관광객 또한 자주 찾는 명소가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해 가꿔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