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문성동, '딩동' 반찬 나눔 사업 실시
천안 문성동, '딩동' 반찬 나눔 사업 실시
  • 송문용 기자
  • 승인 2021.04.08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 문성동행복키움지원단이 8일 ‘딩동’ 반찬 나눔 사업을 실시했다./천안시 제공
천안시 문성동행복키움지원단이 8일 ‘딩동’ 반찬 나눔 사업을 실시했다./천안시 제공

[중부매일 송문용 기자]천안시 문성동행복키움지원단(단장 이명진)이 8일부터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가구 등을 위해 '딩동'반찬 나눔 사업을 실시한다.

해당 사업은 행복키움지원단, 나눔플러스(소장 소영진)가 함께 매달 둘째, 넷째 주 목요일마다 밑반찬을 직접 만들고 전달하는 사업으로 12월까지 진행될 예정이며,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며 20가구에 전달됐다.

밑반찬을 전달받은 어르신은 "이렇게 직접 방문해 이야기도 들어주고 반찬을 지원해줘 너무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명진 단장은 "함께해주신 나눔플러스에 감사드리고, 이렇게 직접 만들고 전달하며 봉사하는 보람을 느꼈다"고 답했다.

오기환 문성동장은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노력해주시는 행복키움지원단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맞춤형 특화사업을 발굴해 필요한 가구에 지원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