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장애인 체육의 자랑 민병언 선수, 체육훈장 청룡상 수상
충북 장애인 체육의 자랑 민병언 선수, 체육훈장 청룡상 수상
  • 정세환 기자
  • 승인 2021.10.16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병언 선수가 지난 15일 2021 체육발전 유공 정부포상 전수식 및 제59회 대한민국체육상 시상식에서 청룡장을 수상했다. /충북도장애인체육회
민병언 선수가 지난 15일 2021 체육발전 유공 정부포상 전수식 및 제59회 대한민국체육상 시상식에서 청룡장을 수상했다. /충북도장애인체육회

[중부매일 정세환 기자] 충북 장애인 체육의 자랑인 수영 민병언 선수가 1등급 체육훈장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16일 도장애인체육회에 따르면 민 선수는 지난 15일 서울 더플라자호텔에서 열린 2021 체육발전 유공 정부포상 전수식 및 제59회 대한민국체육상 시상식에서 청룡장을 수상했다.

민 선수는 런던 패럴림픽과 광저우 아시안 패러게임에서 금메달을, 베이징 패럴림픽에서는 은메달과 동메달을 각각 목에 걸었다.

지난 2019년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서는 5관왕에 오르는 등 지역은 물론 국내를 대표하는 선수다.

청룡장은 5개 등급으로 이뤄진 체육훈장 중에서 가장 높은 등급으로 국제대회 입상 선수·지도자와 국가체육발전에 기여한 유공자에게 수여한다. 민 선수는 지난 2010년 두 번째 등급인 맹호장을 수상한 바 있다.

민 선수는 "최고의 상을 받게 돼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오는 20일부터 열리는 제41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서 좋은 성적으로 충북 장애인 체육의 위상을 높이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