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우균 청주시의의원 "청주테크노폴리스 도시 기반시설 미흡"
이우균 청주시의의원 "청주테크노폴리스 도시 기반시설 미흡"
  • 장병갑 기자
  • 승인 2021.10.18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분 자유발언서 필요성 강조
이우균 청주시의회 의원
이우균 청주시의회 의원

[중부매일 장병갑 기자]청주테크노폴리스 인프라 구축이 부족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이우균 청주시의회 의원은 18일 열린 66회 임시회 5분 자유발언에서 "청주테크노폴리스 조성사업과 관련해 산업단지 외에 각종 인프라 시설 확충이 사업효과 극대화의 선결조건"이라며 강조했다.

이 의원은 "그러나 첫 입주가 시작된 지 3년이 지난 현재까지도 북청주역 신설, 중학교 신설, 창고형 할인마트, 대형쇼핑몰, 대중교통 체계 등은 물론 도시기능 유지에 필요한 도로, 공원, 상·하수도 시설 등의 기반시설조차 제대로 구비되지 못했다는 시민들의 집단 민원이 제기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 의원은 "주민편익 증진과 삶의 질 향상과 관련해 신세계 그룹이 매입한 부지에 대형마트 출점을 추진했으나 인근 상인들의 반대 등으로 무산됐다"며 "다수의 시민이 요구한 종합쇼핑몰의 출점도 현재까지 구체적인 계획조차 없는 실정"이라고 주장했다.

이 의원은 "산업단지와 유망한 기업들의 입주 만으로는 청주시의 희망찬 미래와 100년 먹거리 확보를 할 수 없다"며 "대형 산업단지에 걸맞은 기반시설과 인프라가 구축돼야 시민들의 수요를 충족시키고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