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 한 공사현장서 화물차 전복… 1명 숨져
영동 한 공사현장서 화물차 전복… 1명 숨져
  • 박건영 기자
  • 승인 2021.11.28 1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영동군의 한 공사현장에서 화물차가 전복돼 1명이 숨졌다.
충북 영동군의 한 공사현장에서 화물차가 전복돼 1명이 숨졌다.

[중부매일 박건영 기자] 충북 영동군의 한 공사현장에서 화물차가 전복돼 1명이 숨졌다.

영동경찰서에 따르면 28일 오후 1시 54분께 영동읍 산익리의 한 골프장 공사현장에서 A(60대)씨가 몰던 25t화물차가 전복됐다.

이 사고로 A씨가 숨졌다.

경찰은 화물차가 싣고 있던 흙을 내리던 중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