벚꽃터널로 유명한 '주산 봄꽃축제' 구경오세요
벚꽃터널로 유명한 '주산 봄꽃축제' 구경오세요
  • 오광연 기자
  • 승인 2022.04.05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근 무창포항서 제철 주꾸미·도다리도 맛볼 수 있어

[중부매일 오광연기자] 올 봄에는 보령시 주산면에서 벚꽃길을 걸으며 인생 사진을 찍고, 찬란한 봄의 향연을 만끽해보자!

보령시는 벚꽃 만개시기에 맞춰 오는 9일 주산면체육회(회장 우희열) 주최로 주산면 화산천변 및 벚꽃길 일원에서'봄꽃축제'가 열린다.

주산 벚꽃길은 보령댐 하류 웅천천에서 시작해 6.7km 구간에 걸쳐 심어진 왕벚나무 2천여 그루가 매년 봄이면 벚꽃터널을 이뤄 장관을 이룬다.

이곳의 벚나무는 해양성 기후로 수도권과 남부지방보다 상대적으로 늦게 개화해 올해는 오는 9일부터 14일까지 최고 절정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

특히, 코로나19로 3년 만에 열리는 이번 축제는 주산초에서 화산천까지 4.4km 구간을 걸으며 벚꽃을 즐길 수 있는'시민화합 건강걷기 대회'와 축하공연, 경품추첨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돼 축제 참가자에게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벚꽃길 인근에는 시와 함께 봄의 정취에 흠뻑 빠질 수 있는'시와 숲길 공원'이 조성돼 있어 주말 가족단위 나들이객과 연인들에게 봄철 대표관광코스로 각광을 받고 있으며, 무창포항에서는 제철 수산물인 주꾸미와 도다리도 맛볼 수 있다.

오경철 주산면장은 "가족, 연인, 친구와 함께 끝없이 이어진 벚꽃길을 걷다 보면 봄의 정취 속에서 즐거운 추억을 만들 수 있을 것"이라며 "시민 및 관광객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